Today's News

< 이벤트 >

서울365패션쇼, '패션과 어우러진 한글' 선보여

Tuesday, Sept. 10, 2019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054


서울시(시장 박원순)가 어제(9일) 국립한글박물관에서 한글의 멋과 정신을 생생히 느낄 수 있는 특별한 ‘한글 패션쇼’를 진행했다. 이번 ‘서울 365-한글박물관 패션쇼’는 한글날을 1달 앞두고, 우리 말과 글의 멋과 정신을 되새기자는 취지로 기획된 행사다.

패션쇼에서는 이상봉∙장광효∙임선옥∙박윤수 디자이너 등 한국패션문화협회 소속 패션 거장들이 대거 참여해 한글의 시각적 특징과 다양한 서체를 패션에 담아낸 작품 40여벌을 선보였다. 무대를 채운 의상들은 ‘한글의 다양한 서체와 글의 의미’, ‘한글의 시각적 특징과 조형성’, ‘점, 선, 면 등 한글의 그래픽화’ 등 크게 3가지 주제로 기획∙제작했다.

특히 이번에 선보였던 패션아트는 그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지난 7월에는 이탈리아 밀라노 최고의 패션뮤지엄으로 꼽히는 '팔라쪼 모란도(Palazzo Morando)'에서 개최한 ‘2019 국제패션아트전(2019 International Fashion Art Exhibition in Milan, Italy)’에 특별초청작으로 전시해 1000여명 이상이 관람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