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형지I&C, 예작∙캐리스노트 수도권 유통망 강화

Thursday, Aug. 29, 2019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767
형지I&C(대표 최혜원)의 남성 셔츠 예작과 여성복 캐리스노트가 수도권 유통망 확대에 나선다. 올 하반기 예작은 2개, 캐리스노트는 5개의 신규 매장을 오픈하면서 수도권 거점 백화점 점포를 확보하게 됐다.

예작은 지난 7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을 새롭게 선보였으며 오늘(29일) 롯데 강남점도 문을 연다. 형지I&C 관게자는 "예작은 강남지역 유통채널을 강화해 수고권 내 비즈니스맨들을 흡수하는데 주력하고 있다"면서 "프리미엄 이미지를 기반으로 맞춤 셔츠 서비스까지 업그레이드했다"고 말했다.

캐리스노트는 지난 13일 현대백화점 디큐브시티점에 이어 17일 용산 아이파크몰, 23일 현대 킨텍스점에 입점했다. 또 28일 롯데 청량리점, 내달 2일 롯데 구리점에 신규점을 오픈한다. 이 가운데 현대 킨텍스점은 66㎡대 이상의 박스형 매장으로 구성, 브랜드 콘셉트와 스토리를 소비자들이 직접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기획했다.

예작 3개점∙캐리스노트 5개점 신규 오픈

형지I&C는 이번 매장 오픈과 함께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판매전략을 펼친다는 복안이다. 특히 하반기에는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사이트 티몰 입점, 국내 e-커머스 추가 입점 등을 통해 현재 매출의 약 20%를 차지하는 온라인 비중을 더욱 늘릴 예정이다. 오프라인에서는 전략적인 매장 확대와 함께 밀레니얼 세대를 타깃으로 한 편집숍 입점 등으로 수익성을 높인다.

최혜원 대표는 “국내 토종 브랜드인 예작은 로열티 지출 부담이 없고, 이를 가공과 디자인 개발에 집중 투자해 품질에 충실한 것이 강력한 차별점”이라며 “기존 고객들은 물론 형지I&C가 전개하는 예작, 캐리스노트를 처음 접하는 고객들에게도 높은 품질과 특별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제품뿐만 아니라 매장 인테리어 컨셉 및 디스플레이 등 공간연출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예작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매장.



*캐리스노트 현대백화점 킨텍스점 매장.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