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노스페이스, 2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1위 선정

Monday, July 22, 2019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207
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가 브랜드가치 평가회사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19년 2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서 의류•패션•잡화 브랜드 중 1위를 차지했다. 전체 분야 순위에서는 전년동기대비 12위 상승한 40위에 선정됐다.

노스페이스는 ‘멈추지 않는 탐험(Never Stop Exploring)’이란 브랜드 철학 아래 혁신적 기술력과 트렌디한 디자인을 통해 소비자 니즈에 부합하는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 차별화 된 마케팅으로 전 연령층에게 사랑받는 국민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작년 겨울 0.99kg 초경량 롱다운을 선보인 노스페이스는 지난 봄 미세먼지 차단효과가 있는 ‘프로텍션 재킷 시리즈’를 선보이며 공기청정기, 에어워셔, 에어컨, 정수기 등 미세먼지 관련 상품군의 브랜드 지수 상승세에 동참했다. 최근에는 냉감 기능 외에도 신축, 속건, 발수와 항균 기능까지 더해 아웃도어 활동은 물론 일상에서 폭넓게 활용 가능한 ‘마이너스 테크 컬렉션’을 출시해 소비자들에게 큰 반응을 얻었다.

노스페이스는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서 리딩 브랜드로서의 역할도 다하고 있다. 올해로 16회 째를 맞고 있는 ‘노스페이스 대한민국 희망원정대’는 국내 국토 대장정 프로그램 중 하나다. 또 장기적인 기부 활동의 토대를 마련하기 위한 착한 소비 프로젝트 ‘노스페이스 에디션’을 통해 소비자들에게는 쇼핑과 기부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한편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월드비전을 통해 탄자니아와 방글라데시 식수 개선 사업 지원과 국내 위기 아동 돕기 등에 기부하고 있다.

이 밖에도 대한체육회의 공식파트너로서 7월초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 출전한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에게 시상복, 트레이닝복 등으로 구성한 공식 단복을 지원하는 등 국가 스포츠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영원아웃도어 관계자는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선정에서 7년째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은 고객지향의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며 시장 트렌드를 선도해 온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아웃도어•스포츠 리딩 기업으로서 온 국민의 건강한 아웃도어•스포츠 활동에 기여하고 사회적 역할을 다하는 대표 기업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노스페이스는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외에도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에서 아웃도어 부문 12년 연속 1위를 달성했으며, ‘대한민국 브랜드스타’와 ‘국가고객만족도(NCSI)’에서는 각각 아웃도어 부문 6년 연속과 5년 연속 1위에 오르는 등 공신력 있는 각종 브랜드 평가 지표를 석권하며 높은 브랜드 파워를 보여주고 있다. 최근에는 비영리 시민단체인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주관하는 '2019 소비자가 직접 뽑은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에도 선정됐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순위는 각 브랜드의 현재 시장 위치를 객관적으로 보여주는 국내 대표의 브랜드 평가 지표”라며 “노스페이스의 혁신적인 제품 기술력과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 전개를 통해 브랜드 선호도와 신뢰도가 한층 더 높아진 동시에 업종 1위 브랜드로서의 프리미엄도 유효하게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브랜드스탁이 발표하는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는 총 230여개 부문의 대표 브랜드 1000여개를 대상으로 브랜드스탁 증권거래소의 모의 주식 거래를 통해 형성된 브랜드주가지수(70%)와 소비자조사지수(30%)를 결합한 평가 지수인 BSTI(BrandStock Top Index) 점수로 선정되는 대표적인 브랜드가치 평가 모델이다.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브랜드주가지수와 소비자조사지수에서 모두 높은 평가를 받으며 업계 최고의 브랜드 파워를 입증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