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佛 여성복 아떼바네사브루노, 토털 브랜드로 확장

Thursday, May 23, 2019 | 홍승해 기자, hae@fashionbiz.co.kr

  • VIEW
  • 1445
LF(대표 오규식)의 프랑스 컨템포러리 여성복 브랜드 아떼바네사브루노가 의류부터 슈즈까지 토털 브랜드로 도약한다.  이번 시즌 원피스에 이어 어글리 슈즈까지 히트하면서 브랜드 파워를 여실히 보여줬다.

특히 최근 컬렉션 중 '마레 스니커즈'는 스트리트 감성을 여성스럽게 재해석한 어글리 슈즈로, 무려 2000족이나 팔렸다. 현재 5차 리오더에 들어간 상황이다. 이 외에도 여름 시즌을 맞아 블로퍼*, 메시 뮬*, 진주 장식 샌들 등 슈즈 아이템이 판매 호조를 띄며 카테고리 확장에 힘을 보태고 있다.

아떼바네사브루노는 슈즈 라인 입점 매장(의류 라인 숍인숍 매장 포함)을 올해 말까지 4개점에서 20개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신발도 의류만큼 시그니처 아이템으로 키워 지속해서 육성할 예정이다.

이보현 LF 풋웨어 사업부장 상무는 "신발은 선기획이 중요한데, 브랜드 아이덴티티에 부합하는 방향으로 상품 기획을 반영한 것이 특징"이라며 "앞으로 아떼바네사브루노는 트렌디한 프렌치 감성을 바탕으로 모던 룩과 매치할 수 있는 다앙햔 슈즈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아떼바네사브루노는 2030대 여성을 타깃으로 하는 여성복 브랜드다. 꾸미지 않은 자연스러운 분위기와 특유의 편안하고 트렌디한 느낌으로 사랑을 받았다.

*블로퍼: 앞은 로퍼처럼 막혀 발등을 덮고, 뒤는 슬리퍼처럼 터져 있는 신발

*뮬: 뒤꿈치가 막혀있지 않고 발끝부터 발등을 깊이 싼 여성용 슬리퍼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