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신애련 안다르 대표, 신세경·소이현과 브랜드 모델로

Friday, May 10, 2019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9821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를 전개하는 신애련 대표가 배우 신세경·소이현과 함께 브랜드 모델로 활동을 시작한다. 세 명의 각자 다른 개성이 브랜드의 강점을 부각할 것이라는 판단하에 모델로 발탁했고, 이번 시즌부터 TV 광고를 시작으로 안다르를 알리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한다.

안다르 관계자는 “신세경, 소이현 그리고 신애련 대표의 유니크한 색깔과 아름다움이 안다르와 특별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특히 안다르 얼굴이라 할 수 있는 신애련 대표가 기업의 모델로 새로운 도전을 하게 돼 보다 진정성 있는 모습으로 소비자와 다양한 커뮤니케이션을 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신 대표는 지난 2일 첫 방영한 웹 예능 <뜻밖의 손님>에서 배우 손병호와 직접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으며 각종 오프라인 강연에 초청되는 등 성공가도를 걷고 있는 여성 경영인으로 주목받고 있다.

요가복과 필라테스복, 피트니스복은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활용 가능한 애슬레저 룩을 제안하는 안다르는 차별화된 감성과 개성으로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올해부터 캐주얼로 활용 가능한 일상복은 물론 하반기부터는 다운 상품도 기획하며 상품 영역을 확대하는 등 꾸준한 브랜딩을 진행 중이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