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크로커다일레이디」 하지원 바캉스 룩 제안

Tuesday, July 4, 2017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2581
패션그룹형지(대표 최병오)의 「크로커다일레이디」 가 T.P.O에 따른 바캉스 룩을 제안한다. 리조트 등 휴양지에서 활용도가 높은 데님 원피스는 체형에 관계없이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일자 라인의 튜닉형로 출시했다. 소매 끝의 리본 장식이 포인트며, 면와 마가 혼합된 소재를 사용해 촉감이 부드럽다.

시폰 원피스는 맥시 드레스 스타일로 편안하고 스타일리시하다. 얇고 부드러운 시폰 소재와 민소매 디자인이 한여름까지 착용이 가능하고, 네이비 컬러에 화려한 패턴이 더해져 날씬해 보이는 효과도 있다.

산이나 계곡을 찾는다면 절개 티셔츠를 제안한다. 가로와 사선 스트라이프 패턴이 믹스돼 단조로움을 없앤 것이 특징이다. 포켓 부분에 에스닉 자수로 포인트를 준 화이트 데님 숏팬츠, 펀칭 소재와 믹스매치로 스타일을 살린 카키색 베스트를 매치하면 경쾌해 보인다.

「크로커다일레이디」는 휴가철 패션과 잘어울리는 우븐슈즈형 스니커즈 3종도 선보였다. 기본 스타일의 슬립온과 앞코가 뚫린 오픈토 샌들스타일의 스니커즈, 그리고 메탈 소재의 포인트와 발등 밴드로 안정감을 높인 메탈 포인트 스니커즈는 다양한 상황에서 편안하게 신을 수 있다.

도심형 휴가를 즐기는 사람들에게는 스트라이프 티셔츠를 활용한 마린룩이 인기가 좋다. 마린티셔츠는 가로와 세로 스트라이프를 발랄해 보이며 여유있는 핏과 밑단 절개와 와펜 장식으로 캐주얼한 느낌이 강하다. 와이드팬츠나 짧은 큐롯 팬츠(치마형 반바지)를 매치하면 잘 어울린다.

노길주  「크로커다일레이디」  사업본부장은 “바캉스 룩이라고 무조건 유행을 쫓기 보다는 자신의 개성을 잘 표현할 수 있는 스타일을 추구하는 것이 좋다”며 “갖고 있는 옷을 활용해 장소와 상황에 맞게 스타일링하고 신발이나 모자 등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주면 세련된 바캉스룩을 손쉽게 연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