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현대G&F 품에 안긴 「타미힐피거」 이제 고급화!

Thursday, Mar. 23, 2017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7406
현대G&F(대표 조준행)로 국내 전개사가 바뀐 「타미힐피거」가 올해 프리미엄 브랜딩 전략에 적극 뛰어든다. 먼저 디자이너 ‘타미힐피거’의 최상위 라벨인 ‘힐피거 에디션(남성)’을 론칭하고, 올 F/W시즌 서울 강남 청담동에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보일 플래그십은 '힐피거 에디션(남성)', '테일러드(남성)', '컬렉션(여성)' 등으로만 구성한 아시아 최초의 퓨처 매장이 될 전망이다.

지난 2월 28일 SK네트웍스에서 현대G&F로 회사가 바뀐 다음 「타미힐피거」는 변화를 예고하고 있다. 이 회사의 캐시카우 브랜드인 만큼 앞으로 현대백화점과 현대 프리미엄아울렛을 통해 매출 볼륨화를 이끌 것으로 보인다.

그 중 가장 매출 외형이 큰 「타미힐피거」 남성복은 올해 800억원을 예상하며 TD 빅3 브랜드로 자리매김을 노리고 있다.













*사진은 디자이너 '타미힐피거'의 최상위 라벨인  ‘힐피거 에디션(남성)’ 룩북.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