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이랜드리테일 X 시우핏, 아동 개구리 코스튬 협업

Wednesday, Feb. 5, 2020 | 강지수 기자, kangji@fashionbiz.co.kr

  • VIEW
  • 1540
이랜드리테일(대표 최종양)이 SNS상에서 코스튬 의류로 인기를 끌고 있는 ‘시우핏’과 손잡고 봄맞이 코스튬 아동복을 선보인다.

이랜드리테일의 아동복 브랜드 ‘코코리따’는 ‘시우핏’과 협업해 꽃밭침과 개구리 콘셉트의 코스튬 의류 4종을 출시하며, 오는 7일 금요일부터 이랜드몰에서 프리오더(제품 출시 전 선주문)를 진행한다.

이번 신상품은 ‘봄’과 ‘새싹’을 콘셉트로 ‘개구리’와 ‘꽃받침’ 등의 코스튬 의류를 디자인해 선보인다. 메인 상품인 개구리 코스튬 우주복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개구리의 디테일을 아동복에 맞게 재해석했다. 초록색과 분홍색 2종으로 출시한다.

이랜드리테일은 시우핏의 독창적인 디자인 감성과 코코리따의 자체 생산 능력 & 품질 관리 기술을 통해 SNS 감성의 트렌디함과 안정성을 모두 갖춘 상품을 선보일 수 있었다.

시우핏은 SNS를 통해 입소문을 타며 인스타그램 팔로워 7만여명을 보유한 자체제작 아동복 업체다. 코스튬 & 패밀리룩, 시밀러룩을 선보이며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아동복 세포마켓의 리딩 주자로 떠올랐다.

코코리따와 시우핏은 지난해 10월 첫 협업을 통해 온라인으로 선보인 공룡 우주복과 아기새 디자인 양털집업 등 할로윈 코스튬 의류가 큰 인기를 끌자, 올 상반기 2차 컬래버레이션 코스튬 의류를 기획했다.

이랜드리테일 관계자는 “최근 영업 현장에서 만나본 고객들의 70% 이상이 SNS 등 ‘세포마켓’을 통한 아동복 구매 경험을 가지고 있었다. 이랜드리테일의 아동복 브랜드들도 급격히 변화하는 영맘들의 쇼핑 트렌드에 따라 SNS ‘세포마켓’과의 컬래버레이션 및 활성화를 위해 앞장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랜드리테일은 이외에도 아동복 직접 제작 및 1인 마켓과 브랜드를 운영하는 경력단절맘들과 지속해서 협업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