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프라이탁' 1729개 크리스마스 에디션 라지백 화제!

Monday, Nov. 18, 2019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2335


스위스 리사이클 브랜드 프라이탁(FREITAG)이 1729개의 유니크한 오버사이즈 백 ’F729 EXTRA+LARGE’를 출시했다.

자원 활용의 효율성과 다양성, 개성을 중시하는 프라이탁(FREITAG)은 이번 크리스마스를 맞아 대형 사이즈의 화물차 방수포를 입수해 원단 1729개를 재단하여 유니크한 오버사이즈 백을 제작했다.

’F729 EXTRA+LARGE’백은 큰 대형 토트백 라지(LARGE)와 작고 실용적인 엑스트라(EXTRA) 크로스백 세트로 구성됐다. 라지 백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대형 사이즈의 토트백으로 개성 강한 느낌을 주며, 엑스트라 크로스백은 귀중품과 스마트폰을 보관할 수 있는 실용적인 수납 공간을 자랑한다. 라지 백 안에 걸 경우 내부 수납 공간으로, 밖에 걸 경우에는 외부 수납 공간으로 활용 가능하다.

화물차 방수포로 제작된 이 유니크한 듀오는 자신의 강한 개성을 표현하고 싶으면서도 프라이버시를 지키고자 하는 이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로 제격이다.

프라이탁의 ’F729 EXTRA+LARGE’백은 전국 프라이탁 매장 및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