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메종키츠네, 골프사업 속도… 하반기 6개점 오픈

Friday, September 15, 2023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554

삼성물산패션부문(부문장 이준서)에서 운영하는 프랑스 브랜드 ‘메종키츠네’가 골프 사업에 속도를 내며 하반기에 6개점을 오픈한다. 올 상반기 캡슐 컬렉션으로 론칭한 메종키츠네 골프웨어는 시장에서 좋은 반응이 보이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을 시작으로 신세계 센텀시티점, 현대 판교점 등에 매장을 추가로 선보이고 있다.

정혜림 메종키츠네 팀장은 “패션시장 뿐 아니라 골프시장에서도 여우의 영향력이 느껴질 정도로 올 상반기 팝업스토어 운영 성과가 좋았다”며 “올 하반기 공식 매장 6개를 열어 본격적으로 골프사업을 전개하며, 지속적으로 차별화된 골프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할 것” 이라고 말했다.

메종키츠네 골프웨어는 올 가을겨울 시즌 브랜드 특유의 Art de Vivre(The Art of Living; 삶을 즐기는 기술)에 기반한 라이프스타일을 콘셉트로 하고 있다. 기존 골프웨어의 미학을 새로운 관점에서 탐구하고 게임의 규칙을 재해석했다. 클럽하우스의 코드에 유쾌함이 결합된 다양하고 맥시멀한 반전이 돋보이는 골프웨어를 선보였다.

대표 상품으로는 윈드브레이커, 플리츠 스커트, 아가일 니트 베스트, 캐시미어 혼방 니트 카디건, 바시티 재킷 등이다. 또 F/W 시즌을 겨냥해 새롭게 내놓은 하이브리드 니트, 다운 베스트, 이너 레이어는 보온성과 스타일 모두 충족한다. 메종키츠네는 액세서리까지 상품을 다양화하며 경쟁력을 높였다. 캐디백, 보스톤백, 볼케이스 뿐 아니라 헤드커버, 장갑, 볼캡/선바이저, 니삭스, 볼마커 등으로 구성했다.

특히 브랜드의 상징인 ‘여우’를 활용한 아트워크를 차별화 포인트로 활용했다. 여우가 클럽을 휘두르는 모습을 만화적으로 연출한 색다른 일러스트, 회화적으로 표현된 체크 패턴을 사용해 아이템에 생동감을 더했다. 브랜드 헤리티지인 ‘폭스 헤드’를 골프 컬렉션에도 적용해 새로운 느낌으로 승화시켰다.

메종키츠네 골프컬렉션은 전국 메종키츠네 골프 매장과 SSF샵(www.ssfshop.com), 메종키츠네닷컴(maisonkitsune.com)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