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MAU 700만 돌파 에이블리, 패션 전문몰 1위 등극

Friday, January 6, 2023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1904

에이블리코퍼레이션(대표 강석훈)이 운영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에이블리'가 론칭 4년 만에 패션 플랫폼 업계 최초로 월간 활성 사용자 수(MAU) 700만 명을 돌파했다. 지난해 하반기인 9월부터 월간 사용자 수 700만 명 이상을 기록하며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전문몰' 1위로 자리매김했다. 이는 업계 2, 3위 평균 이용자 수와 비교했을 때도 2배가량 높은 수치다.

이로써 에이블리는 2022년 연간 사용자 수 1위 패션 쇼핑 앱 입지를 확실하게 다지는 데 성공했다. 와이즈앱이 발표한 2022년 1월~11월 기준 '카테고리별 모바일 앱 순위 조사' 결과 에이블리 월평균 사용자 수는 642만 명으로 쇼핑 카테고리 내 전문몰 중 1위를 차지했다. 종합몰과 전문몰을 통합해도 쿠팡, 11번가, G마켓에 이어 4위를 기록하며 단연 돋보이는 앱 사용률을 자랑했다.

에이블리는 빠른 배송 서비스 '샥출발' 수요 증가를 이번 성과 달성의 주요 원인으로 꼽았다. 본격 엔데믹을 맞이한 지난해 각종 페스티벌, 해외여행 등 외부 활동이 늘어난 데다 유독 급격한 기온 변화까지 겪으며 계절에 관계없이 빠른 배송으로 옷을 구매하는 고객이 급증했다는 분석이다.

에이블리 샥출발 거래액은 지난해 10월 역대 최고치를 달성한 데 이어 약 두 달 만인 22년 12월 또 한 번 최고치를 경신했으며, 21년 동기 대비 140% 증가율을 기록했다. 가파르게 증가하는 물동량에 에이블리는 자체 풀필먼트 센터를 24시간 운영 체제로 전환했으며,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수요 예측 정확도를 높이는 등 센터 가동률을 최대치로 끌어올렸다.

패션뿐 아니라 뷰티, 라이프, 푸드까지 유저 니즈에 특화된 상품 구성으로 성공적인 카테고리 확장을 이어가며 사용자 유입을 이끈 점도 주효했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상품력과 함께 '패션과 뷰티', '뷰티와 라이프' 등 고도화된 카테고리 간 교차 추천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쇼핑 편의성이 대폭 향상된 것으로 보인다.

단순 구매를 넘어 앱 내에서 즐길 수 있는 커뮤니티 기능, 스타일콘텐츠 등 볼거리를 강화해 고객 락인 효과(Lock-in, 이용자를 묶어두는 것)를 극대화한 점도 주요 원인 중 하나다. 에이블리는 구매가 고민되는 상품을 업로드하면 누구나 투표와 댓글을 통해 의견을 나눌 수 있는 ‘골라줘’ 커뮤니티 공간을 마련해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시즌 및 상황별 스타일링을 매거진 형태의 콘텐츠로 즐길 수 있는 ‘코디’ 탭도 운영 중이다. 최신 트렌드 파악은 물론, 인기 상품 추천까지 일석이조 효과를 누릴 수 있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강석훈 에이블리 대표는 "상품력, 배송, 콘텐츠 삼박자를 고루 갖춘 플랫폼으로 성장한 결과, 연간 사용자 수 1위라는 의미 있는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원하는 상품을 편리하게 구매하고, 다채로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차별화된 쇼핑 환경을 마련하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