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알릭스파트너스, 톰 노다·쉬브 시바라만 아태 공동대표

Monday, March 8, 2021 | 홍영석 기자, hong@fashionbiz.co.kr

  • VIEW
  • 2321
글로벌 컨설팅 기업 알릭스파트너스(AlixPartners)가 지난달 초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의 신임 공동대표로 톰 노다(Tom Noda)와 쉬브 시바라만(Shiv Shivaraman)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톰 노다 대표와 쉬브 시바라만 대표는 각각 일본과 홍콩에 근거지를 두고 서울·도쿄·홍콩·상하이 등 亞 4개 시장을 총괄하며 지역 내 성장전략 등을 수립해 사이먼 프리클리(Simon Freakley) 알릭스파트너스 글로벌 CEO에게 보고하게 된다.

톰 노다 대표는 미국 하버드대학교 경영대학원(MBA) 출신으로 30년 넘게 일본을 비롯해 다국적 기업들의 실적 개선과 크로스보더 M&A(국가 간 거래)를 성공적으로 이끌어 온 경영 컨설팅 전문가다. 노다 대표는 2007년 알릭스파트너스에 합류해 한국·일본 오피스 대표를 역임하고 있다.

2015년 알릭스파트너스에 합류한 쉬브 시바라만 대표는 미국 플로리다대학교에서 기계공학 석사 학위, 카네기멜론대학교에서 MBA를 취득했다. 시바라만 대표는 27년 이상의 엔지니어링 및 컨설팅 경력을 보유한 업계 베테랑으로 수많은 글로벌 기업들의 실적 개선 및 턴어라운드를 성공적으로 수행해왔다.

알릭스파트너스는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겸비한 두 대표를 아태지역 공동대표로 선임함으로써 지역 내 성장전략을 보다 면밀히 수립하고 기업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하는 데 지속적인 도움을 주어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톰 노다 대표는 “글로벌 경제 발전의 큰 축을 담당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총괄하게 되어 의미가 깊다”라며 “팬데믹으로 모두가 전례 없는 어려운 시기지만 회사가 한층 더 도약하는데 기여하겠다”라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이어 쉬브 시바라만 대표는 “회사가 성장하는 과정에 있어 중대한 역할을 맡게 되어 기쁘다”라며 “아시아는 역동성이 뛰어난 시장임과 동시에 수많은 성장 기회가 존재하는 곳이라 기대가 크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알릭스파트너스는 기업들이 직면한 복잡하고 중대한 과제들을 성공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결과 지향적인 글로벌 컨설팅 업체로 기업과 기업 이사회, 법무법인, 투자은행, 사모펀드사 등 다양한 고객사들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이 회사는 기업들의 실적 개선 및 경영 회복을 위해 기업들이 직면한 복잡하고 중대한 과제들을 성공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포괄적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현직 컨설턴트들이 뽑은 ‘가장 일하기 좋은 컨설팅 기업(Best firm to work for)’ 순위 상위권에 3년 연속 선정된 바 있다. 1981년 설립된 알릭스파트너스는 뉴욕에 본사를 두고 전 세계 20개 이상 도시에서 지사를 운영하고 있다. [패션비즈=홍영석 기자]


<사진_ 알릭스파트너스 톰 노다(좌)와 쉬브 시바라만 아태지역 공동대표>

☞ 인사 관련 사이트 ‘FS컨설팅’ 둘러 보기(PC 버전)
☞ 인사 관련 사이트 ‘FS컨설팅’ 둘러 보기(모바일 버전)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