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젝시믹스, 이번엔 슈즈다! 애슬레져 풋 마켓 기다려

Friday, June 5, 2020 | 이정민 기자, mini@fashionbiz.co.kr

  • VIEW
  • 1378

젝시믹스 도전은 어디까지일까. 매번 새로움으로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젝시믹스, 이번에는 '슈즈'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대표 이수연 강민준)의 젝시믹스가 애슬레저 패션에 최적화된 풋웨어 ‘프로젝트 X-1(엑스원, 이하 X-1)’를 론칭한다.

여성 레깅스를 기반으로 성장한 젝시믹스는 지난달 가수 김종국과 제시를 앞세워 맨즈라인과 스윔웨어를 공개한데 이어, 설립 이래 첫 선보이는 슈즈라인 출시로 제품 카테고리를 강화하는 등 폭넓은 연령대와 타깃층을 확보해 국내 대표 액티브웨어 브랜드로 발돋움한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공개된 운동화 ‘X-1’은 볼드하고 청키한 매력이 돋보이는 어글리 슈즈 쉐입으로 스포츠웨어 뿐만 아니라 일상 속 스트릿 캐주얼과도 잘 어울리도록 디자인과 소재의 사용에 특별히 신경을 썼다.

이수연 젝시믹스 대표는 “이번에 공개된 슈즈라인은 다양한 컬러의 레깅스, 애슬레저 패션에도 잘 매치업이 되도록 트렌디하고 조화로운 디자인에 중점을 두었다“며 “앞으로도 젝시믹스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가 담긴 다양한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향후 글로벌 브랜드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것이 목표”라고 포부를 전했다.

발이 편해야 하는 운동화의 기본 기능을 놓치지 않기 위해 인체 공학적 패턴을 적용해 신발의 외부 갑피가 발의 굴곡에 맞춰 편안하게 받쳐 줄 수 있도록 디자인 돼 최상의 착화감을 느낄 수 있다. 여름 날씨를 고려해 신발 안쪽에 통기성을 높여주는 메쉬 원단을 사용해 공기 순환을 도와 한층 쾌적하게 신을 수 있으며, 천연 가죽 못지 않은 초극세사 신세틱 레더를 활용해 오래 신어도 늘어나지 않고 안정적으로 발의 모양을 잡아준다.

네오화이트, 크림핑크, 테크블랙, 샌드베이지, 시나몬화이트 등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고려한 5가지 컬러 구성도 돋보인다. 한 켤레의 신발에 3가지 색깔의 신발끈을 제공해 코디에 따라 다양한 컬러 변주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신발끈이 없어도 운동화 내 밴드 타입의 끈이 부착되어 있어 운동 중이나 걷는 도중 신발 끈이 풀리는 불편함을 없앴다.

남녀공용으로 출시된 이번 슈즈는 아웃솔에 5cm 높이의 쿠션이 있어 다리가 길어 보이는 것은 물론 신발의 뒤꿈치를 안정감 있게 잡아주어 편안함을 더했다. 넓은 발볼도 커버할 수 있도록 아웃솔 전체에 논슬립 러버 테두리를 더했고, 젝시믹스 로고로 장식된 운동화 바닥면은 미끄러지지 않고 액티브한 퍼포먼스가 가능하다.

한편, 젝시믹스는 맨즈라인 광고 모델로 운동마니아 김종국을 발탁하고 첫 TV CF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광고는 ‘크리에이티브’와 ‘액티브’라는 두 단어가 합쳐진 ‘크리액티브 웨어’라는 브랜드 콘셉트를 바탕으로 ‘젝시믹스의 한계는 없다’는 키 메시지를 던지며, 정통 스포츠웨어 브랜드로서 인지도를 강화하고 있다. [패션비즈=이정민 기자]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