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여성복 「미샤」 전지현 효과! 완판 후 3차 리오더

Tuesday, July 18, 2017 | 홍승해 기자, hae@fashionbiz.co.kr

  • VIEW
  • 498
시선인터내셔널(대표 신완철)의 여성복 「미샤」가 브랜드 뮤즈 '전지현'의 덕을 톡톡히 보고 있다. 최근 공개한 가을 컬렉션 중 일부 상품이 출시 2주만에 매진, 3차 리오더까지 들어가며 매출을 견인하고 있다.

특히 체크 니트 풀오버와 페플럼 스커트 착장은 200건이 넘는 프리오더를 받았다. 또한 상품 출시 일주일만에 300장이 팔리는 등 상승세를 탔다. 이 외 플리츠 블라우스, 에메랄드 러플 블라우스, 그린 니트 상품은 중국 고객의 주문까지 더해져 관련 상품 매출이 전년대비 20% 이상 상승했다.

이 브랜드는 인기 요인으로 딱딱한 셋업물에서 벗어나 트렌디한 감성을 더해 자유롭게 스타일이 가능하도록 디자인한 점을 우선으로 꼽았다. 또한 '뉴 포멀룩'을 제안해 「미샤」의 강점인 테일러링을 부각, 기능성 소재를 사용해 상품력도 갖췄다.

「미샤」 관계자는 "전지현과 세 시즌을 같이하면서 관심도가 떨어지지 않을까 우려했으나 상품을 알아본 소비자의 선택을 꾸준히 받고 있다"며 "뉴 포멀룩은 갖춰 입은 듯 하면서 멋스러움을 담았다. 오피스룩부터 데일리까지 활용 가능하다. 끊임없이 발전하는 「미샤」의 모습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