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신라면세점, 8일 중국 관광객 700명 방문

Today's News

< 유통 >

HDC신라면세점, 8일 중국 관광객 700명 방문

Monday, Sept. 11, 2023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4842


HDC신라면세점(대표 김대중, 유찬)에서 운영하는 신라아이파크면세점에 중국인 단체관광객이 대거 방문했다. 중국 단체 관광객의 방한이 중단된 이후 6년여 만이다. 지난 8일 신라아이파크면세점에 방문한 중국인 단체관광객은 여행사 에이전트 관계자가 아닌 순수 여행객들이다. 지난달 10일 단체 관광객 방한이 허용된 이후 모집돼 국내 면세점에 방문한 최초의 중국인 단체 관광객인 셈이다.

면세점을 찾은 중국인 관광객은 “오랜만에 설레는 마음으로 한국을 여행하고 쇼핑도 하면서 다양한 한국 제품들을 구매하는 등 K-문화를 느끼게 되어 즐겁다” 라고 말했다. 서울 용산에 방문한 중국 관광객은 총 700명 규모로, 한국에 입국한 후 경복궁 관람을 마치고 신라아이파크면세점에 방문 해 쇼핑을 즐겼다.

이어서 아이파크몰 내에 위치한 F&B 매장에 방문해 K-푸드를 즐기는 모습 등을 보여주며 향후 단체 관광객 증가에 따른 내수 경기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HDC신라면세점은 이달 29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이어지는 중국의 국경절 연휴를 겨냥해 중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주요 결제 수단인 알리페이, 위챗페이와 구매금액별 할인 혜택과 인터넷 면세점에서 다양한 브랜드의 연합 기획전 및 할인행사, 사은품 지급 등을 진행하며 중국인 단체 관광 여행객 맞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HDC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정부의 중국인 방한 관광 활성화 방안 이후, HDC그룹과 호텔신라가 합작으로 운영하는 도심형 면세점인 신라아이파크면세점에 700여 명 규모의 첫 중국인 단체관광객의 방문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라며 “서울의 중심이자 지방의 관문으로 통하는 용산의 신라아이파크면세점의 넓고 쾌적한 쇼핑공간에서 K-패션, 뷰티 브랜드 등 K-문화의 매력을 마음껏 경험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향후 HDC신라면세점은 문화, 여가, 라이프스타일이 총망라된 신개념 관광·쇼핑문화를 선도하는 국내 대표 관광 허브 면세점이라는 위상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