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잔스포츠」 핫한 국내 디자이너와 콜래보~

Thursday, July 13, 2017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3491
네오미오(대표 조용노)에서 전개하는 미국 백팩 전문 브랜드 「잔스포츠」가 현재 가장 핫한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 「미스치프(MSCHF)」, 「디스이즈네버댓(thisisneverthat)」, 매거진 '오보이(Ohboy)'와 만나 콜래보레이션 상품을 선보인다.

이번 협업은 7년째 진행하고 있는 「잔스포츠」의 글로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 브랜드의 대표 모델인 '라이트팩'에 각 브랜드만의 고유한 디자인을 접목했다.

정지윤·서지은 듀오 디자이너의 빈티지 애슬렉틱 캐주얼 「미스치프」는 기존 로고보다 볼드한 디자인과 함께 'DEADLY COMBINATION'이라는 문구를 넣었다.

최종규 디자이너의 캐주얼 「디스이즈네버댓」은 1990년대 대중문화 아이콘을 오마주해 유스컬처를 주도하는 브랜드로 시그니처 로고와 텍스트를 연결한 디자인을 선보였다.

또 지구와 환경을 생각하는 패션·문화 매거진 '오보이(Ohboy)'는 이 매체의 슬로건과 그래픽을 민트 컬러로 더욱 돋보이게 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