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취향 저격 솔루션' 더누보 & 피킷

Friday, June 19, 2015 | ,

  • VIEW
  • 4538

아이템 추천, 스타일링 제안에서 멈추지 않는다. 터치 한 번에 내가 원하는 상품을 바로 구매할 수도 있다. 내가 원하는 상품이 없다면 만들면 그만~! 커머스 기능이 강화된 이들은 더 나아가 신진 디자이너들의 데뷔 창구이자 새로운 유통 채널로 기대할 만하다.

“핸드메이드 작품을 만드는 디자이너들만을 위한 특화된 유통을 제공합니다.” 더누보(대표 민준기)는 미국이나 유럽에서 성행하는 핸드메이드 ACC 오픈마켓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만들어진 핸드메이드 디자이너들만의 한국형 오픈마켓이다. 자신만의 수제 상품을 갖고 있는 디자이너라면 누구나 자신의 상품을 올려 판매할 수 있고, 핸드메이드 문화를 공유할 수 있는 공간이다.

더누보는 ‘크리마’라는 온라인 장바구니&리뷰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스타트업 기업으로 ‘난닝구’ 등 유명 온라인 브랜드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더누보’라는 오픈마켓은 이들의 솔루션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공간에서 작가들이 직접 자신의 상품과 스토리, 이미지 등을 손쉽게 올려 판매할 수 있다. 판매뿐 아니라 작가 소개, 핸드메이드 컬처 커뮤니티를 함께 제공한다.

소비자들은 이 곳에 방문해 희소성 높은 핸드메이드 상품을 구매하고, 마음에 든 작가는 ‘좋아요’를 눌러 평가할 수 있다. 소비자의 평가는 크리마 솔루션을 통해 아이템별, 작가별로 각각 추천순, 인기순, 판매순 검색이 가능 하고, 포토리뷰 간편 서비스와 장바구니 추천 서비스를 통해 지속적인 재구매 유도가 이뤄진다. 유통처를 찾기 힘든 핸드메이드 작가들에게 딱 맞는 간편 솔루션을 제공하고 판매금액의 18%를 수수료로 받는다.

민준기 더누보 대표는 “처음에는 핸드메이드 액세서리 디자이너만을 대상으로 적은 수수료와 편리하고 쉬운 솔루션으로 작가들을 모아 이들이 지속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고 싶었어요. 물론 저희가 개발하는 새로운 솔루션을 테스트하는 공간이기도 했구요. 1석2조죠. 현재는 작가들이 꾸준히 늘어서 액세서리, 문구류, 의류 잡화, 파인아트 등 카테고리가 확대됐습니다. 앞으로 핸드메이드 문화를 리드하는 곳이 될 것이라 자신합니다”라고 말한다.




타마노아패션(대표 이준하) 이 전개하는 ‘피킷(PICK-IT)’은 디자이너와 소비자가 직접적인 소통을 할 수 있는 소셜 플랫폼 베타 버전이다. 신진 디자이너는 이 플랫폼을 통해자신의 브랜드를 론칭할 수 있고, 소비자는 적극적인 의견 게진으로 자신의 니즈를 정확하게 충족시키는 상품을 구매하는 것은 물론 마음에 드는 상품에 대한 투자 수익까지 얻을 수 있다.

이준하 타마노아패션 대표는 “동대문에서 회계업을 하던 아버지 옆에 있으면서 패션 디자이너의 활동 환경과 시장 진입이 얼마나 어려운지 알게 됐죠. 특히 동대문 출신 신진 디자이너들은 소비자를 만날 기회가 없습니다. 결과적으로 대중들의 의견을 반영하지 못하니 더욱 도태되기도 합니다. 그래서 디자이너와 소비자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어 이를 통한 패션 매니지먼트가 가능하면 어떨까 생각해봤습니다”라며 플랫폼 개발 의도를 전했다.

이 앱의 핵심은 포인트 제도다. 어떤 디자인 콘텐츠에 소비자가 의견을 달면 100~300범위에서 참여도에 따라 포인트를 배급을 한다. 누적된 포인트는 자신이 구매할 의향이 있는 옷에  1회 1000포인트부터 배팅할 수 있다. 배팅하는 투자자가 많은디자인은 상품으로 실현될 가능성이 높아진다. 일정 수 이상의 투자를 받은 디자인은 제조업체를 통해 상품화하고, 판매로 발생한 수익금은 디자이너와 배팅회원, 타마노아패션이 각각 30%, 40%, 30% 비중으로 분배한다. 투자자에게 가장 많은 혜택을 준다.

작년 11월 말 오픈 한 피킷은 지난 3월 기준 사용자 6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작년 12월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인기신규어플 소셜 부문 TOP3’에 등극할 정도로 많은 관심을 받는 플랫폼이다. 신진 디자이너에게는 대중과 소통해서 상품을 검증받아 만들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소비자는 내가 찾던 아이템을 얻는 것은 물론 선택한 디자인에 대한 투자 이익까지 얻을 수 있는 아이디어가 빛을 발했기 때문이다.

* 관련기사 : 손 안의 퍼스널쇼퍼, 스타일링 앱!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