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이재형 디자이너 '막시제이' 런던패션위크 데뷔

Wednesday, Sept. 23, 2020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620
이재형 디자이너의 막시제이(MAXXI J)가 현지시각으로 22일 오전 11시 런던패션위크 홈페이지에서 ‘2021S/S 런던패션위크’에 데뷔하며 글로벌 브랜드로써 첫 발을 내디뎠다. 이재형 디자이너는 2020년 해외교류패션쇼의 디자이너로 서울디자인재단(대표이사 최경란)에서 추천하고 BFC(영국패션협회:British Fashion Council)에서 최종 선정하는 프로세스에 의해 선정된 실력파다.

이 프로그램은 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디자인재단이 주관하는 2020년 해외교류패션쇼 참가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서울디자인재단은 2018년 5월, BFC와 패션산업 국제화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서울패션위크에 참여하는 국내 디자이너들의 해외 패션쇼 진출을 돕고 있는 중이다.

‘패션을 통한 표현적, 실험적, 해방적 경험’을 모토로 하는 2021 S/S 시즌 막시제이 컨셉은 ‘escapist’로 ‘해방적’이라는 주제와 함께 막시제이 특유의 자유분방한 느낌을 담아냈다. 해체와 재구성된 구조, 볼드하고 강한 실루엣에 섬세한 커팅이 조합된 이번 컬렉션은 그동안 꾸준히 이어져온 브랜드 고유의 과감하면서 파괴적인 룩을 탄생시켰다.

독보적인 컬렉션을 위해 실험과 연구를 거듭하는 막시제이는 현재의 고정된 틀에서 벗어나 모험적인 길을 떠나는 자유분방한 무드를 주제로, 예측 불가능하지만 담담히 새로운 내일을 향해가는 요즘 우리에게 즐거움과 새로운 아름다움을 제시하고자 했다. 특히 이번에 진행된 2021 S/S 컬렉션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패션 필름 형식의 디지털 런웨이 영상으로 선보였다.

이 디자이너는 “런웨이처럼 생동감과 현장감을 느낄 수는 없지만, 디지털 필름은 시각적으로 보다 다양한 이미지들을 연출해 낼 수 있는 전혀 다른 플랫폼이라고 생각한다”며 “막시제이의 콘셉트를 좀 더 다양한 공간과 상황으로 연출하고 시각적으로 표현 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막시제이는 현지시각으로 오는 24일 베를린 유명 편집숍 Voo store에서도 2020 텐소울 디자이너와 함께 컬래버레이션 팝업을 진행할 예정이며, 파리 쇼룸 계약을 통해 파리 컬렉션 기간 중에도 활동하는 등 앞으로 글로벌 패션 시장에서의 괄목할만한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재형 디자이너는 2018 S/S 서울패션위크 데뷔와 동시에 해외 프레스와 바이어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어 2018년 헤라 서울패션위크 서울리스타(신인상)와 2019년 서울패션위크 베스트 디자이너 상을 수상했다. 또 2020 S/S 시즌 서울 패션위크에서 ‘베스트 디자이너 상’ 수상 및 2년 연속으로 텐소울에 선정된 바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