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동부산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
21일 코엑스에서 입점 설명회 개최

Wednesday, Apr. 20, 2016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3781


요가 비지니스 전문기업 지혜의눈(대표 김장훈 ajnakorea.com)이 원스톱 요가테마 복합관광쇼핑공간 '판타지오스퀘어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 공식오픈을 앞두고 오는 21일(목)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대규모 요가 브랜드 입점 설명회를 진행한다.

이번 입점 설명회에는 「이지요가」 「가이암」 「옴니」 등 국내외 유명 요가웨어는 물론 「MPG」 「배럴」 등 액티브웨어 브랜드가 대거 참석한다. 입점신청 브랜드 심사를 거쳐 내달 중 입점업체를 확정한 후 6월 중 입점계약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판타지오 스퀘어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는 요가를 메인 테마로 한 복합관광쇼핑공간으로, 부산시가 야심차게 추진중인 동부산 관광단지 핵심시설 중 하나다. 오는 5월 말 준공, 7월 말 정식 오픈을 앞두고 있으며, 국내외 요가 브랜드와 액티브웨어, 요가-뷰티용품 브랜드들이 수수료 매장으로 입점을 준비하고 있다.

지혜의눈 관계자는 "이달 초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 론칭 계획이 발표된 이후 국내외 요가웨어 업계는 물론 이미용 관련 브랜드와 액티브웨어 업계 관계자들로부터 입점문의가 쇄도해 오는 21일 서울 코엑스 콘퍼런스룸에서 대규모 명품 브랜드 입점설명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회사는 국내 요가인구가 올해 처음 200만명을 돌파하면서 요가웨어, 래시가드 등 액티브웨어와 패션상품 판매가 급증해 요가산업 규모가 1조4000억원로 증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향후 5년간 매년 10% 이상 성장해 2021년경 요가인구 300만의 2조6000억원 거대시장으로 성장할 것을  예상했다.



'판타지오스퀘어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는 이 시장에 대비해 세계적인 요가 마스터와 국내 최고 수준의 요가 지도자들이 직접 지도하는 10여 가지 다양한 요가 프로그램은 물론 넓은 수련장과 오션뷰를 즐길 수 있는 이벤트 테라스까지 마련했다. 3040 여성들이 건강과 몸매관리, 심리적 힐링을 모두 해결할 수 있는 핫 플레이스를 목표로 한다.

특히 쇼핑 공간에는 요가와 액티브웨어 브랜드가 입점된 '액티브웨어 전문숍'과 최신 유행 요가 관련 용품 등을 구입할 수 있는 '멀티 브랜드 숍'도 운영할 예정이다. 몸매관리와 다이어트를 원하는 여성을 위해 500㎡ 규모의 오가닉 푸드코트와 편의시설도 함께 선보인다.

지혜의눈은 코스닥 연예기획사 '판타지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중앙 광장과 인근 해변을 무대로 요가와 한류를 결합한 신개념 한류테마 핫플레이스도 만들어 운영할 생각이다. 중국 유커와 일본 관광객들이 꼭 찾아야 하는 필수 관광명소이자 동부산 관광단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동부산 관광단지는 300만㎡ 이상에 조성되는 사계절 체류형 명품 해양리조트다. GS-롯데 컨소시엄이 추진 중인 초대형 테마파크와 롯데 프리미엄몰, 아쿠아월드 등 호텔 숙박시설, 해양 테마 리조트, 쇼핑센터가 들어설 예정이다. 연간 1800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해운대 해수욕장이 5분 거리에 있고, 연간 1000만명이 몰리는 광안리 해수욕장이 10분 거리에 위치해 부산-경남지역 신(新) 관광명소로 급부상하고 있다.

김장훈 지혜의눈 대표는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가 국내 요가업계 핫이슈로 급부상하면서 세계적인 명품 요가웨어와 래시가드 등 굴지의 액티브웨어 브랜드로부터 입점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면서 "생활의 여유를 찾는 3040 여성들이 모처럼 자신을 돌아보며, 국내 액티브웨어 패션 트렌드를 체험해 보고, 요가와 쇼핑, 오가닉 푸드까지 즐길 수 있는 액티브웨어 쇼핑거리를 조성해 200만 국내 요가인에게 사랑받는 명소로 만들 것"이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 행사개요
ㅇ 명칭 : 판타지오 스퀘어 나디아 요가 콤플렉스 명품브랜드 입점설명회
ㅇ 일시 : 2016년 04월 21일(목요일) 16시~18시
ㅇ 장소 :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 남 327 C호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